길 끝에 서면 모두가 아름답다(문정희) > 시낭송반

본문 바로가기
사이트 내 전체검색


회원로그인

접속자집계

오늘
43
어제
72
최대
3,179
전체
643,756

접속자집계

접속자수
2
시낭송반 목록  >  공지사항  >  시낭송반

길 끝에 서면 모두가 아름답다(문정희)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팀장 김경희
작성일 18-12-26 09:07 | 조회 529 | 댓글 0

본문


길 끝에 서면 모두가 아름답다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문정희

 

길 끝에 서면 모두가 아름답다

시간의 재가 되기 위해서 타오르기 때문이다

 

아침보다는 귀가하는 새들의 모습이 더 정겹고

강물 위에 저무는 저녁 노을이 아름다운 것도

이제 하루 해가 끝났기 때문이다

 

사람도 올 때보다 떠날 때가 더 아름답다

마지막 옷깃을 여미며 남은 자를 위해서 슬퍼하거나

이별하는 나를 위해 울지 마라

 

세상에 뿌리 하나 내려두고 사는 일이라면

먼 이별 앞에 두고 타오르지 않는 것이 어디 있겠느냐

이 추운 겨울 아침

아궁이를 태우는 겨울 소나무 가지 하나가

꽃보다 아름다운 것도

바로 그런 까닭이 아니겠느냐

 

길 끝에 서면 모두가 아름답다

어둠도 제 살을 씻고 빚을 여는 아픔이 된다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Total 3
시낭송반 목록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
열람중 길 끝에 서면 모두가 아름답다(문정희) 인기글 팀장 김경희 12-26 530
2 너에게( 이명희) 인기글 해바라기 12-23 462
1 그대들이여 인기글 천지 11-27 441
게시물 검색

(사)국제아름다운소리협회
대구시 수성구 고산로 121-21 (4층)
국제아름다운소리협회
rnrwp1104@naver.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